• 영광군 제공
[영광(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22일,‘식중독 예방 및 음식 덜어먹기’라는 주제로 터미널 시장 일원에서 상점과 지역주민 약 500명을 대상으로 식중독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외식 인구가 증가하고 식중독 발생 증가 추세인 가을을 맞아 주민들의 식품안전 의식을 높여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다.

주요 내용으로는 ▲식중독 예방 6대 수칙(손 씻기, 익혀먹기, 끓여먹기, 소독ㆍ세척하기, 보관온도 지키기, 조리기구 구분 사용하기) 홍보, ▲덜어먹기 문화 홍보, ▲식중독 예방 리플릿, 국자, 집게를 배부하기 등이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22 16:05:27 수정시간 : 2021/10/22 16:08: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