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은행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광주지방고용청에서 일·생활 균형 제도 확산을 위해 실시한 ‘2021년 광주광역시 일·생활 균형 우수기업 사례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일·생활 균형은 일하는 방식과 문화를 개선해 근로자가 마음껏 능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고, 기업의 생산성과 경쟁력을 높이면서 일과 생활의 균형을 찾아가게 하는 것을 말한다.

이번 공모전에서 광주은행은 ‘패밀리데이’와 ‘PC-OFF’ 제도를 도입해 초과근로를 줄여 정시 출퇴근과 업무 효율화를 꾀하고, ‘119 캠페인’을 통해 건강한 회식문화를 조성하며, 체중감량이나 금연 성공 시 축하금을 주는 건강증진 제도를 시행해 직원들의 근무 만족도를 크게 높인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최우수상 상금 100만원은 송종욱 광주은행장과 임직원의 뜻을 모아 직원들의 영양과 건강을 책임지는 영양사 및 조리장을 비롯한 본점 구내식당 직원들에게 전달하며 직원이 행복한 직장의 의미를 함께 나눴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5 11:20:44 수정시간 : 2021/10/15 11:20: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