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농 교류형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연구모임 견학
  • 14일 충남 천안시의회 '도농교류형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연구모임'이 평택시 로컬푸드종합센터를 찾아 농업 발전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로컬푸드 사업 등을 청취하고 있다.사진=천안시의회 제공
[천안(충남)=데일리한국 고은정 기자] 충남 천안시의회 '도농교류형 지역농산물 유통구조 개선 연구모임이 14일 여주와 평택을 찾아 비교 견학을 실시했다.

15일 천안시의회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여주시 농촌테마공원 내 신활력플러스사업 추진단과 평택시 로컬푸드종합센터를 찾아 각 시가 농업 발전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로컬푸드 사업 등을 청취했다.

또 견학 직후 간담회를 열어 천안시 신활력플러스사업단으로부터 천안시 농촌 신활력플러스사업의 추진현황 전반에 대한 설명을 듣고 견학지와 비교 분석하는 등 의견을 나눴다.

육종영 대표의원은 “이번 비교 견학은 의정 활동의 견문을 넓히는 계기가 되었다”며 “넓어진 견문으로 천안 농촌 발전을 도모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고은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5 11:14:16 수정시간 : 2021/10/15 11:1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