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구분모집 총정원제’ 올해 처음 시행
  • 인천광역시교육청 전경
[인천=데일리한국 변우찬 기자]인천광역시교육청(교육감 도성훈)은 2022학년도 공·사립 중등학교교사(보건·사서·전문상담·영양·특수(중등)교사 포함) 임용후보자 선정경쟁시험 시행계획을 15일 인천광역시교육청 홈페이지(www.ice.go.kr)에 공고했다.

선발예정 과목 및 인원은 공립 31과목 352명, 사립 11과목 24명 등 총 376명을 선발한다.

공립 선발에는 연륙교가 없는 백령도, 연평도, 대청도, 덕적도, 주문도 내 중.고등학교에서 순회하며 8년간 근무하는 지역구분모집 9명과 장애구분모집 26명이 포함됐다.

특히 26개 중등교과에서 과목별로 장애인 최대 선발 가능인원을 설정해 장애구분모집 총정원 내에서 선발하는 ‘장애구분모집 총정원제’를 올해 처음 시행한다.

중등 사립학교 위탁시험은 각 학교법인의 시행공고에 따라 1차 시험에서 모집인원의 5배수를 합격자로 선발하며, 2차 시험 등 최종합격자 결정은 각 학교법인에서 진행한다.

원서접수는 25일부터 29일까지이며, 인천광역시교육청 중등교원 온라인채용시스템(http://edurecruit.ice.go.kr)을 통해 접수하면 된다.

기자소개 데일리한국 변우찬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5 11:12:21 수정시간 : 2021/10/15 11: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