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4일 단국대병원이 충남여성정책개발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단국대병원 제공
[천안(충남)=데일리한국 고은정 기자] 단국대병원은 여성의 지역사회 참여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충남여성정책개발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단국대병원에 따르면 14일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병원 직원들의 양성평등 의식 향상을 위한 교육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이어 여성정책개발원 직원과 가족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공동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김재일 병원장은 “양 기관의 사회적인 역할은 다소 다르지만 사회 취약계층을 돌보고 그들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제시하고 수행하는 부분에서는 공통점이 많은 것 같다”며 “단국대병원이 여성정책개발원과 같은 전문기관과 협력함으로써 보다 성평등한 조직문화를 형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양순 원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병원 직원들의 성평등 의식 향상을 위한 교육 추진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며 “여성정책개발원 직원들과 가족들의 건강과 복지 향상을 위해 단국대병원에서 힘써주실 것”을 요청했다.

기자소개 고은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5 09:11:24 수정시간 : 2021/10/15 09:1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