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1호, 새청무 대상… 매입가격은 12월 중 확정
  • 장성군청
[장성(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전남 장성군이 올해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시작한다.

총 매입규모는 5142톤이다. 산물벼는 지난해보다 144톤 증가한 1444톤, 건조벼는 68톤 늘어난 3698톤을 매입한다.

매입품종은 조명1호와 새청무로, 매입대상 품종이 아닌 쌀을 출하한 농가는 추후 공공비축미 매입대상에서 제외될 수 있다.

산물벼는 14일부터 11월 30일까지 장성통합RPC(진원면)에서 매입한다. 건조벼 매입은 10월 21일부터 올해 말까지 지정된 51개소의 양곡창고에서 진행한다.

매입가격은 수확기 전국 쌀값 평균을 기준으로 하며, 오는 12월 무렵 확정된다. 중간정산금은 40kg 포대 당 3만원으로 책정해, 수매 직후 우선 지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전년에 비해 수매물량이 다소 증가한 만큼, 기한 내 전량을 매입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 및 농가의 적극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15:58:20 수정시간 : 2021/10/14 15:5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