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도의 날 기념사진전 홍보물. 광주시교육청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이 ‘독도의 날(10월25일)’과 ‘학생독립운동기념일(11월3일)을 맞아 오는 19~11월12일 회관 로비에서 ’우리 역사, 우리 영토 독도‘를 주제로 ’독도의 날 기념 사진전‘을 개최한다.

14일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에 따르면 ’독도의 날 기념 사진전‘에서는 독도 관련 사진작품 15점과 독도가 우리 땅인 근거를 보여주는 한일 역사자료 등이 전시된다.

독도의 절경을 담은 사진과 현재 독도가 우리 주권 하에 있음을 보여주는 시설물들의 사진을 통해 우리 땅 독도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독도의 역사를 다룬 옛 문헌과 고지도, 일본의 독도 불법 침탈 및 독도 수복 과정을 담은 사료도 선보일 예정이다. 독도 관할을 법제화한 ‘대한제국 칙령 제41호’ 제정 경위를 살펴보며 독도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영토 수호의지를 되새기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은 생생하게 독도를 체험할 수 있는 ‘VR체험코너’ 운영하고, 리플릿 퀴즈 등을 실시키로 했다. 기념품(독도 강치 열쇠고리) 증정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광주학생독립운동기념회관 조미경 관장은 “일본이 독도를 자신의 영토라고 주장하는데 일본에서 간행된 지도와 문헌에서도 독도가 우리 땅임을 인정하는 기록들을 속속 볼 수 있다”며 “일제강점기 하 학생독립운동의 도화선이 된 우리 광주지역 학생독립운동의 역사를 살펴보고, 독도 수호 의지를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15:55:26 수정시간 : 2021/10/14 15:5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