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 도시철도 2호선 연축차량기지 위치도. 사진=대전시 제공
[대전=데일리한국 정예준 기자] 대전시가 대전 도시철도 2호선 ‘연축차량기지’ 건축 설계공모에 착수한다.

14일 대전시에 따르면 연축차량기지는 대덕구 연축동 297번지 일원의 3만8993㎡ 부지에 공사비 460억 원, 설계비 12억6000만 원을 투입해 연면적 2만여㎡ 규모의 연축차량기지를 건립할 계획으로 오는 20일까지 설계공모 참가신청서를 접수받는다.

건설되는 연축차량기지는 노면전차인 트램 차량의 유치 및 유지보수, 운전, 승무원의 근무, 관제 등을 포함한 도시철도 2호선의 필수시설로써 종합 사령의 기능을 수행하게 된다.

시는 설계공모 참가신청서를 제출한 건축가를 대상으로 현장설명회를 개최하고 12월 13일 설계 작품을 접수받으며 12월 20일 건축전문가로 구성된 설계공모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12월 27일 최종 당선작을 발표할 계획이다.

전재현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 “이번 연축차량기지 건축 설계공모를 통해 공공건축의 위상을 더 높이고 공정한 경쟁과 심사를 통해 최적의 설계안을 선정하는 한편,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대중교통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정예준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4 15:54:55 수정시간 : 2021/10/14 15:5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