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방역활동 및 생필품 지원
  • 한전KDN 사옥 전경
[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한전KDN(사장 김장현)이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아 지역 내 취약계층을 지원하는 ‘사랑나눔’ 사회공헌활동을 본사와 전국 14개 사업소에서 동시에 진행했다.

한전KDN 본사 봉사대는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위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아동복지시설을 우선적으로 선정하고 방역물품 및 생필품, 온누리 상품권 등 일상 속 필요한 물품 약 6000만원 상당액을 기부했으며, 복지시설의 방역 소독 작업에 직접 참여하며 지역사회의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함께 했다.

또한 전국의 사업소에서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의 확산 우려에 따라 어르신 생필품 나눔행사를 비대면 ‘워킹스루(Walking-Through)’ 방식으로 시행하고 취약계층 물품지원 및 무료도시락 제작 지원활동, 보육기자재 지원 및 헌혈 등 지역사회 여건에 맞는 다양한 맞춤형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한전KDN 김장현 사장은 “정성으로 마련한 작은 선물이 풍요로운 추석명절을 보내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코로나19 장기화로 도움이 필요한 지역사회의 복지사각지대를 찾아 온정을 나누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3:19:40 수정시간 : 2021/09/15 13:1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