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학협력 활성화 및 우수 인재 채용 위해 상호협력
  • 충남대 이진숙 총장과 ㈜TYM 김희용 회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14일 오후 1시 충남대 대학본부 2층 리더스룸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충남대 제공
[대전=데일리한국 이영호 기자] 충남대와 TYM이 산학협력 활성화와 우수 인재 채용을 위해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충남대 이진숙 총장과 TYM 김희용 회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14일 충남대 대학본부 2층 리더스룸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학과 기업의 산학협력 활성화와 성공 모델의 확산, 우수 인재 채용을 통한 농기계 산업 발전 증진을 위해 체결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산학협력 기술교류 및 연구개발 활성화 △농업기계 전문기술 인재 채용 △기업에서 필요한 실무, 직무교육 및 컨설팅 등을 협력할 예정이다.

충남대 이진숙 총장은 "㈜TYM과 힘을 합쳐 우수 인재를 지원하고 양 기관의 동반 성장을 모색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번 협약이 산학협력의 성공모델을 창출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희용 회장은 "오늘의 협약이 농기계 산업 분야 인재 양성은 물론, 기술 발전을 향해 나가는 소중한 한 걸음이라고 생각한다”며 "충남대와 활발한 교류를 통해 농기계 산업 연구개발의 시너지 효과를 이루겠다"고 말했다.

한편 1960년 설립된 TYM은 국내 대표 농기계 기업으로 트랙터, 콤바인 등의 농기계 제조와 판매는 물론 농기계 산업 발전을 위한 연구개발에 앞장서고 있다.

기자소개 이영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1:23:37 수정시간 : 2021/09/15 11:2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