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천변 가동보 2023년까지 250억원 사업비로 추진
  • 곽용환 고령군수가 공사현장서 설명하는 모습. 사진=고령군 재공
[고령(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고령군은 2일 오전 생활체육공원 인근 회천변, 가동보 건설공사장 앞에서 현장 간부회의를 했다.

이날 현장 간부회의에서는 곽용환 군수를 비롯한 간부공원 등 30여명이 참석해 공사 진행상황 및 완공 후 보의 역할 등에 대한 설명과 함께 가동보가 설치된 회천변이 일대의 생활체육공원, 파크골프장 등과 어우러져 대가야읍 일원의 명품 친수공간으로 조성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현재 건설 중인 회천변 가동보는 2023년까지 250억원의 사업비로 제방 보강 및 친수공간 조성을 위한 대가야문화물길(회천) 정비사업의 일환으로 진행 중인 사업이다.

곽용환 군수는 "대가야읍 회천변이, 신설될 가동보를 통해 고령을 대표하는 명품 친수공간이 될 수 있도록 전 공직자가 관심을 가지고, 중지를 모아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2 18:21:57 수정시간 : 2021/08/02 18:2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