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사경정공원 입체화 연결통로 현장점검에 나선 김상호 하남시장. 사진=하남시
[하남(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경기 하남시는 미사경정공원 입체화 연결통로를 오는 9월 개통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시공은 미사지구 사업시행자인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맡았다.

85억원을 들여 2019년 착공, 길이 93m, 폭 6m 규모 지하 통로로 조성된다.

공사를 마치면 인근 주민들은 미사종합운동장 남측에서 미사경정공원을 횡단보도 교통사고 우려 없이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된다.

김상호 시장은 전날 건설현장을 찾아 공사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점검에는 미사 1·2동 주민대표와 시·LH 하남사업본부 관계자 등이 함께했다.

김 시장은 "도시공원은 지친 일상에 활기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주민 휴식 공간이자 치유공간"이라며 "더 많은 시민이 손쉽게 공원을 찾을 수 있도록 통로 끝 열린 공간 특성화와 계단 안전시설 마련 등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LH 관계자는 "관련 내용을 적극 검토, 주민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4:08:33 수정시간 : 2021/07/22 14:08:3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