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이후 농업·농촌 정책 발굴
  • 광산구청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2022년도 농업분야 지원사업 수요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수요조사는 지난 19일부터 한 달간 실시되며, 광산구 관내 농업인 및 관내 주사무소를 둔 농협, 생산자단체 등을 대상으로 한다.

필요한 사업이나 희망하는 정책이 있을 경우 해당 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비치된 관련 서류를 작성, 제출하면 된다.

광산구는 이를 통해 농업·농촌 정책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고, 코로나19 이후 근본적인 대응 방향을 모색할 계획이다.

△지속가능한 농업 정책 △식량안보 △청년농업인육성 △먹거리 선순환 △농촌고령화 대책 △기후대응(환경) 등을 핵심 키워드로 놓고, 농업분야 전문가, 공직자를 중심으로 협치 시스템을 구축, 운영할 예정이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농업인들이 바라고 필요로 하는 정책이 내년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농가소득안정을 위해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2 11:48:30 수정시간 : 2021/07/22 11:48:3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