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산구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광산구 도산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대성)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지난 8일 저소득 보훈 가족 10세대 방문하여 안부를 살피고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날 도산동 주민자치위원들은 보훈 가족 세대를 방문해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아 직접 만든 반찬, 생필품을 전했다.

김대성 위원장은 “국가를 위해 희생하고 헌신하신 국가유공자를 예우하는 사회적 분위기가 확산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1 16:48:19 수정시간 : 2021/06/11 16:48:1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