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산 해조류 이용 화장품 소재 개발 및 제품화 추진
  • 완도군 제공
[완도(전남)=데일리한국 이제건 기자] (재)전남바이오산업진흥원 해양바이오연구센터(센터장 정규진)는 지난 8일 한국산업단지공단 인천본부에서 뷰티바이오융합 미니클러스터(회장 이충근)와 뷰티바이오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해양바이오연구센터는 완도군 역점 추진 사업인 해양치유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하여 치유센터 건립과 발맞춰 해조류를 이용한 다양한 치유 소재 개발 및 제품화를 통해 지역 해양치유산업을 육성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추진 중이다.

이번 업무 협약은 해양바이오연구센터와 인천 지역의 뷰티바이오 기업들이 전남의 풍부한 수산물을 활용한 천연물 소재 및 제품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향후 사업화에 이르기까지의 전 과정에서 공동으로 협력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해양바이오연구센터 정규진 센터장은 ”해양 소재의 우수성 및 중요성을 강조하며 이번 협약으로 관련 해조류의 다양한 기능연구 및 제품개발을 기대한다”면서 ”지역 간 산업 연계 및 협력을 통하여 지역 산업 경쟁력 강화 및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확대·추진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이제건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5:03:53 수정시간 : 2021/04/09 15:03:5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