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문조사연보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물관리 과학화 기초자료로 활용
3400개소 저수지와 담수호에 대한 2020년 저수율 및 저수위 자료 수록
  • 한국농어촌공사 제공
[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기후변화에 따른 가뭄과 홍수 등 농어촌 재해 예방에 필요한 수문자료를 담은 '2020년 저수지 수문조사 연보'를 발간했다고 9일 밝혔다.

연보에는 지난해 우리나라 월별 강수 및 기온현황과 공사가 관리 중인 3440개소의 저수지와 담수호에 대한 저수율 및 저수위자료가 수록되어 있다.

이번 연보에 따르면 지난해는 1973년 이후 가장 길었던 최장기 장마와, 한반도에 상륙한 3개 태풍의 영향으로 평년을 크게 상회하는 강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태풍에 따른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사전방류를 하면서 10월에는 평년에 근접한 저수율 수준을 나타냈다.

연보의 상세 내용은 농촌용수종합정보시스템(RAWRIS, https://rawris.ekr.or.kr)의 정보마당을 통해 누구나 확인할 수 있다.

김인식 사장은“공사가 발간한 연보를 빅데이터로 활용함으로써 저수지 관련 수문연구의 활발한 진행과 과학적 저수지 관리의 기초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9 11:25:10 수정시간 : 2021/04/09 11:25:1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