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순천시의회 제공
[순천(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순천시의회가 2일 제248회 임시회 폐회 중 도시건설위원회를 개최했다.

최근 연향동 송보파인빌아파트 분양전환과 관련해 임대사업자와 임차인들 간에 갈등을 빚고 있는 상황에서, 순천시의회가 분양전환 관련 추진 상황 및 주요 민원사항을 보고 받기 위해 폐회 중임에도 도시건설위원회를 개최한 것이다.

도시건설위원회 소속 의원들은 순천시 건축과로부터 분양전환 추진상황 및 주요 민원사항 등을 보고 받은 후, 우선분양전환 적격자 선정 및 분양전환 시 발생할 수 있는 절차상의 문제점 등을 지적하고 향후 보완 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김미연 도시건설위원장은 “내집 마련의 꿈을 안고 분양전환을 손꼽아 기다려온 시민들에게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다”며, “시에서는 갈등 해결의 중재 역할을 통해 빠른 시일 내로 민원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방안을 모색하고, 이번 일을 계기로 향후 관내 임대아파트 분양전환 시 이와 같은 문제가 재발되지 않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순천시의회는 오는 5일, 제249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7일간의 의사일정에 돌입한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2 17:11:49 수정시간 : 2021/03/02 17:11:4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