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 111건-화이자 1건 등 경증 반응 발생…중증 반응 '아나필락시스'는 없어
  • 지난 26일 경기 수원시 아주대학교 요양병원에서 한 의료진이 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코로나19 백신 접종 이틀째인 27일에 총 97건의 이상반응 신고가 접수됐다.

접종 첫날인 지난 26일 15건과 비교하면 크게 늘어난 수치다.

28일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 조사 결과 전날 하루 동안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을 맞은 뒤 이상반응을 신고한 사람은 96명으로 집계됐다.

신고된 이상반응 유형은 두통과 발열, 메스꺼움, 구토 등 예방접종 후 자주 나타나는 경증 사례였다. 화이자 백신 이상반응도 1건으로 역시 경증이었다.

백신 접종 첫날이었던 이달 26일 보고된 이상반응은 15건으로, 이틀간 신고된 누적 이상반응은 총 112건이다. 이 중에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관련이 111건, 화이자 백신 관련이 1건이다.

이상반응은 대부분 경증으로, 접종 시 가장 우려되는 '아나필락시스'(전신 중증 알레르기 반응)는 없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8 15:08:25 수정시간 : 2021/02/28 15:08:2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