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근기 곡성군수
[곡성(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전남 곡성군 유근기 군수가 주택용 소방시설인 화재감지기와 소화기의 중요성을 알리는 119 릴레이 챌린지에 24일 동참했다.

119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제58회 소방의 날을 맞아 시작됐다. ‘작은 불은 대비부터! 큰 불은 대피 먼저!’라는 주제로 국민들의 화재 예방과 대처 요령을 알리는 캠페인이다. 특히 인명과 재산을 보호를 위해 소화기와 화재감지기 설치의 필요성을 강조하는 것을 주된 내용으로 한다.

유근기 군수는 담양군수의 지목을 받아 챌린지에 동참했다. 다음 주자로는 나주시 강인규 시장, 구례군 김순호 군수, 곡성군의회 정인균 의장을 지목했다.

한편 곡성군은 주택화재 예방을 위해 취약계층 1000세대에 소화기 및 화재감지기 보급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4 15:04:18 수정시간 : 2021/02/24 15:04:1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