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전남사회혁신네트워크 등 민·관·거버넌스간 상호협력체계 구축
  • 사진제공=신안군
[신안(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신안군(군수 박우량)은 지난 25일 ‘CJ올리브네트웍스’(대표이사 차인혁), ‘전남사회혁신네트워크’(이사장 정순남)와 함께 섬이 보유한 자원 및 자산을 수집·활용하여 섬의 가치를 극대화하고 디지털 섬 문화를 향상시키기 위해 다자간 상호협력을 체결했다.

신안군청 보건소 대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박우량 신안군수, C J올리브네트웍스 차인혁 대표이사, 전남사회혁신네트워크 정순남 이사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신안군 섬 자원과 자산 데이터 활용을 위한 정책 및 기술 연구 섬 자원·자산 기반의 디지털 섬 문화 조성을 위한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SW) 교육 등에 상호협력하고, 민·관·거버넌스 협업의 성과를 창출할 계획이다.

신안군은 정부 뉴딜 사업의 핵심 동력인 풍력, 조력, 태양광을 포함한 신재생에너지 분야 및 역사, 문화, 관광, 해양수산 등 다방면으로 풍부한 섬 자원과 자산을 보유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18년 개관한 신안군 기록관에는 일제강점기부터 현대에 이르는 많은 섬 문화 관련 비정형화 기록물이 보관되어 있으며, 주기적으로 지속적인 DB 구축 작업이 이루어지고 있다.

신안군이 보유한 섬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기술 및 정책 공동연구에 참여하는 CJ올리브네트웍스는 섬 데이터의 가치를 늘려 국가의 미래비전 데이터로 활용될 수 있도록 협력할 계획이다.

또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SW(소프트웨어) 창의캠프를 신안군에 거주하는 초·중등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하여 지역 간 IT 교육 격차를 해소하고 창의적인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비대면으로 인공지능(AI)과 SW 교육과정을 도입하여 AI 개념을 이해하고 코딩 체험을 하는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한 양질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자소개 방석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6 11:35:13 수정시간 : 2021/01/26 11:35:1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