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여수시의회 본회의 장면
[여수=(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여수시의회가 오는 25일 제207회 임시회를 열어 전 시민 재난지원금 지급 관련 예산안 처리에 나선다.

이번 임시회는 재난지원금 지급 예산 심사를 위한 ‘원포인트 의회’로 소관 상임위원회 심사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심사, 본회의 의결 등이 모두 당일 처리된다.

시의회는 앞서 지난 18일 시정부의 전 시민 재난지원금 지급 결정이 있자 설 명절 전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해 25일로 서둘러 임시회 일정을 잡았다.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예산은 715억 원 상당으로 2021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은 본예산 1조2212억 원에서 715억 원이 증액된 1조 2927억 원으로 편성됐다.

전창곤 여수시의회 의장은 “이번 재난지원금 지급 과정에서 시의회와 사전협의가 없었던 점과, 시민들의 요구에도 지급이 늦은 점 등 아쉬움이 있지만 이제라도 지급할 수 있어 다행”이라며 “시민들께 하루라도 빨리 지급할 수 있도록 서둘러 임시회를 소집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민들께서 방역수칙에 잘 따라주시고 힘든 상황을 버티시느라 고생이 많으신데 이번 재난지원금이 작은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24 14:10:30 수정시간 : 2021/01/24 14:10:3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