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 최대 1만원까지 할인 혜택
  • 사진=롯데마트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롯데마트와 롯데슈퍼는 15일부터 27일까지 전 점에서 ‘대한민국 농할 갑시다(농산물/외식/농촌여행 할인 캠페인)’ 행사를 진행한다.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하에 진행하는 본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농산물 소비부진 해소를 위해 전국적으로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기획된 캠페인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최근 가격이 상승한 계란과 배추, 무를 할인 품목으로 정해 실질적인 가계의 물가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할 갑시다’ 행사는 엘포인트(L.Point) 회원이 롯데, 신한, 현대 등 7대 카드로 결제 시 적용된다.

행사 기간 동안 계란을 20% 할인하며, 배추와 무도 20% 할인된 가격인 각 1260원에 판매한다.

계란의 경우 1인당 3판 한정으로 판매할 계획이며, 배추와 무를 포함해 1인당 최대 할인 한도는 1만원이다.

롯데마트 정재우 상품본부장은 “최근 급격히 오른 물가 안정의 취지에 맞춰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합리적인 가격에 우리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7 10:16:35 수정시간 : 2021/01/17 10:16:3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