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해남군 제공
[해남(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 해남군은 '2020년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에서 자치단체부문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대한민국 자원봉사대상은 행정안전부와 한국자원봉사협의회, 한국자원봉사센터협회가 자원봉사 참여문화 확산 등을 위해 마련한 것이다. 시상 대상은 자원봉사 활동이 우수한 지방자치단체 등이다.

그동안 해남군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마스크 6000매를 제작해 취약계층에 전달했다. 또 군내 자원봉사 단체 등을 버스종합터미널과 시내버스 내부소독, 장례식장 발열체크 등에 투입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렵고 힘든 가운데에서도 사회적 거리를 뛰어넘어 마음의 거리를 좁히는 군민들의 자발적 자원봉사활동이 청정해남을 지키는 큰 힘이 됐다"며 "올 한해 코로나 극복을 위해 애써주신 자원봉사자분들에게 깊은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방석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9 12:53:07 수정시간 : 2020/11/29 13:24:0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