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산 김치 소비확산 운동 범정부 차원에서 전개돼야”
  • 김한종 전남도의회 의장. 사진=전남도의회 제공
[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가 ‘국산김치 소비확대 운동을 통한 농산물 가격안정 촉구안’을 포함한 대정부 공동 건의문을 채택했다.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25일 대구광역시 소재 호텔인터불고에서 김한종 의장(회장 전국시·도의회의장협의회) 등 전국 광역의회 의장단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제6차 임시회를 개최했다.

임시회에서는 김한종 의장이 상정한 ‘국산김치 소비확대 운동을 통한 농산물 가격안정 촉구안’ 등 총 12건의 주요 안건을 의결했다.

김한종 의장은 제안 설명을 통해 “국내 김치시장 전체 규모 추정치가 연간 3조원 이상으로 매우 큰 시장이다”면서 “하지만 최근 식생활 변화와 다양한 먹거리로 김치 소비량이 매년 감소하고 있는 추세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중국산 김치 수입이 늘어나면서 국산 채소의 소비부진과 가격하락의 원인으로 작용해 농가경영이 어려움에 처하게 되었다”며 “범정부적 차원에서 국산김치 애용운동을 적극 전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임시회에 참석한 전국 17개 시·도의회 의장단은 김한종 의장의 제안에 적극 공감하고, 만장일치로 원안 의결 처리했다.

전국 시·도의회의장협의회는 이날 채택한 공동 건의문을 관련 중앙부처에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전라남도의회는 지난해 전남농협지역본부,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전라남도지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국산김치 소비확산을 위한 캠페인을 펼친 바 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5 17:16:02 수정시간 : 2020/11/25 17:16:0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