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 교육 역량 강화 위해 맞손
  • 와이즈유(영산대)가 최근 양산시, 양산교육지원청, 동원과학기술대, 미주교육문화진흥회와 미래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와이즈유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와이즈유(영산대)는 최근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교육 역량 강화를 위해 양산시청, 양산교육지원청, 동원과학기술대, 미주교육문화진흥회 등과 다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협약은 인공지능(AI), 초연결, 빅데이터, 드론, 3D프린터, 사물인터넷(IoT) 등 미래교육과 관련한 상호 교육적 협력과 지원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는 △미래교육 기반 조성에 관한 사항 △미래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에 관한 사항 △미래교육 장소 활용·지원에 관한 사항 등의 내용이 담겼다.

부구욱 총장은 “지속 가능한 미래의 교육 지원체제가 구축된 만큼 앞으로 교원과 학생을 포함한 학부모의 역량을 강화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의 인적·물적 자원과 인프라를 활용해 미래형 인재를 양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3 10:17:17 수정시간 : 2020/11/23 10:17:17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