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광주신세계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신세계는 본관 1층 이벤트홀에서 '역시즌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여름철 대비 에어컨 가격이 저렴하고 예약일에 여유가 많아 원하는 날짜에 설치가 가능하다. 최근 출시하는 에어컨은 냉방기능 뿐만아니라 공기청정과 제습기능도 포함하고 있어 사계절 가전으로도 손색이 없다고 광주신세계 측은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삼성전자, LG, 위니아 등 인기 가전 브랜드가 참여한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2 11:16:27 수정시간 : 2020/11/22 11:16:27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