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1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27명 늘어 누적 2만6511명이라고 밝혔다.

지난 28∼30일(103명→125명→114명)에 이어 나흘 연속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이날 신규 확진자 127명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96명, 해외유입이 31명이다.

신규 확진자는 이달 들어 한때 40명대까지 떨어지기도 했지만, 가족·지인 모임, 직장, 사우나 등 일상 공간 곳곳에서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면서 연일 100명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지난 18일부터 최근 2주간 신규 확진자 수는 91명→76명→58명→89명→121명→155명→77명→61명→119명→88명→103명→125명→114명→127명 등이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31 09:52:53 수정시간 : 2020/10/31 09:52:53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