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장수호 기자] 월요일 26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으나,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낮아 춥겠다.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10도 안팎으로 떨어지고,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0도 이상으로 클 것으로 예상돼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 또한 동해안에는 오전까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와 갯바위를 넘거나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3∼12도, 낮 최고기온은 18∼22도로 내다봤다.

지역별 기온은 △서울 9∼20도 △인천 11∼18도 △수원 7∼19도 △춘천 5∼19도 △강릉 10∼20도 △청주 7∼20도 △대전 8∼20도 △세종 6∼19도 △전주 8∼20도 △광주 9∼21도 △대구 8∼21도 △부산 11∼21도 △울산 9∼21도 △창원 10∼20도 △제주 14∼20도 등으로 나타났다.

미세먼지 농도는 국외 미세먼지 유입으로 서울·경기도·강원 영서·세종·충북 지역은 ‘나쁨’, 그밖에 권역에선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m,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0.5∼2.0m, 서해 0.5∼1.0m, 남해 0.5∼1.5m로 예상됐다.

기자소개 장수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26 01:00:11 수정시간 : 2020/10/26 01:00:11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