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대상 범죄 현장조치, 피해자보호 강화, 방범용CCTV 설치 등 논의
[하동(경남)=데일리한국 하태훈 기자] 하동경찰서는 19일 경찰서 2층 회의실에서 각 기능 과·계장, 파출소장, 지자체 담당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공동체 치안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 이슈화 된 여성 대상 범죄에 대한 현장조치 및 피해자보호 강화 대책과 지역주민이 건의한 방범용 CCTV 설치 요청 건에 대한 범죄예방진단 보고서 공유 및 설치 필요성 검토 등 상정 된 안건에 대해 함께 논의했다.

하동경찰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치안 문제에 대해 각 기능별 의견 수렴 및 지자체와 협업을 통하여 지역치안문제 선제적 발굴 및 해결로 범죄로부터 안전한 하동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하태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9 23:14:02 수정시간 : 2020/10/19 23:14:02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