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산시의회 장인수 의장(맨 오른쪽)이 제24회 노인의 날을 맞아 유공자 표창 수상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오산시의회 제공
[오산(경기)=데일리한국 심재용 기자] 오산시의회는 15일 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4회 노인의 날'을 맞아 지역사회 발전과 노인복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 2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수상자는 이희재 대원아파트 경로당 회장, 전병순 원동주공아파트 경로당 회장이 각각 선정돼 이날 표창장을 수상했다.

수상자들은 지역내 왕성한 봉사활동을 통해 화합을 도모하고 회원들의 자긍심을 고취했으며, 지역에서 발생되는 많은 문제를 어르신의 지혜로 해결하는 등 함께하는 사회 건설에 노력한 공을 인정받았다.

장인수 의장은 시상식에서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헌신하신 어르신들께 다시 한번 감사 드린다"며 "코로나 19로 기념식이 취소돼 안타깝지만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년을 누릴 수 있도록 복지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기념식이 취소됨에 따라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최소 인원이 참여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기자소개 심재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5 15:52:49 수정시간 : 2020/10/15 15:52:49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