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헌정회 주관…‘민선 6·7기 괄목 성장’ 자치행정 부문 영예
  • 왼쪽부터 김규환 대한민국헌정회 간사, 유경현 헌정회장, 윤상기 하동군수, 김문기 제14대 국회의원회 회장
[하동(경남)=데일리한국 하태훈 기자] 윤상기 하동군수가 대한민국 헌정회가 주관하는 ‘제1회 대한민국 헌정대상’ 자치행정 부문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헌정대상은 전직 국회의원으로 구성된 대한민국 헌정회가 현직 광역·기초자치단체장, 시·도교육감, 지방의회 의원을 대상으로 헌법가치 수호, 국리민복 증진, 국가 미래전략 수립, 국가인재 양성 등에 기여한 공적을 평가해 수여하는 상이다.

윤 군수는 14일 여의도 국민일보빌딩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현직 자치단체장 29명과 함께 대한민국 헌정대상을 수상했다. 윤 군수는 하동의 100년 미래 경제창출을 위해 군정 전 분야에서 현장중심, 실천중심, 사람중심, 세계중심의 행정을 추진하고 있으며, 민선 6~7기 동안 각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이뤄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특히 우리나라 차 시배지이자 왕의 진상품 하동녹차의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에 이어 2022년 하동세계차엑스포 국제행사 최종 승인으로 하동녹차의 우수성과 한국 차산업의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전국 최초 신호등 없는 도시 구축, 도심지중화 사업, 폐철도 공원화 등 도심미관 변화를 비롯해 농·특산물 세계시장 개척을 통한 3년 연속 수출탑 수상, 미래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기금 170억원 조성 등의 정책을 펼쳐 군민이 행복한 도시를 만드는데 힘을 쏟았다.

윤 군수는 “수상의 영광을 50만 내외 군민과 함께 하겠다”며 “지금까지의 성과를 바탕으로 주요 역점·공약사업의 성공적 마무리와 사업성과 가시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기자소개 하태훈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0/14 15:08:36 수정시간 : 2020/10/14 15:08:36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