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소득 복지대상자 및 사회복지시설 훈훈한 추석 명절 위해 온누리상품권 전달
  • 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
[광양(전남)=데일리한국 정수현 기자] 여수광양항만공사는 지난 15일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저소득 복지대상자와 사회복지시설을 후원하고자 온누리상품권 1500만원을 여수시에 전달했다.

금번 후원물품은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정기탁 후 저소득 복지대상자 200가구와 사회복지시설 10개소에 명절 전에 전달될 예정이다.

최연철 여수광양항만공사 경영본부장은 “앞으로도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과 지역사회와 연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나눔경영을 실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명절 때 마다 잊지 않고 관내 저소득 가구 및 사회복지시설을 위해 후원해 주신 여수광양항만공사에 감사드린다”며 “주신 후원물품은 저소득 어려운 분들과 시설에 기관의 마음을 담아 잘 전달하겠으며, 외로운 분들에게 큰 위로의 선물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여수광양항만공사는 2011년 설립 후 9년째 명절맞이 사회공헌행사를 펼치고 있으며 저소득 아동청소년 치과치료비 지원사업,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 전달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기자소개 정수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7:03:25 수정시간 : 2020/09/17 17:03:26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