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조광한 남양주 시장(왼쪽에서 다섯번째). 사진=남양주시 제공
[남양주(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조광한 경기 남양주시장이 16일 팔당상수원 수질오염실태를 점검했다. 인근 태풍 피해 사업장도 둘러봤다.

조 시장은 이날 조안면 삼봉리 한 수상레저사업장을 찾아 태풍 '마이삭'과 '하이선' 등으로 인한 시설물 피해상황을 확인했다.

조 시장은 이 자리에서 "코로나19 장기화에 태풍 피해까지 겹쳐 수상레저업체 뿐 아니라 많은 자영업자,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조 시장은 이어 관공선을 타고 북한강 삼봉리에서 팔당호까지 상수원 오염상태를 살피고 관계자들과 수질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6 20:16:30 수정시간 : 2020/09/16 20:17:56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