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영동선은 내주 정상화 예정
충북선은 9월 이후 정상화 전망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13일 한국철도(코레일)은 장항선 홍성∼익산 구간, 경전선 광주송정~순천 구간이 14일부터 운행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해당 구간은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로 운행이 중단됐었다.

코레일에 따르면 장항선 하행은 첫차(용산 5시35분∼익산 9시27분)부터, 상행은 오전 6시10분(익산 6시10분∼용산 9시41분) 익산역 출발 두 번째 차부터 열차가 다닌다.

  • 열차운행 재개 및 조정 구간. 사진=한국철도
아울러 경전선은 오후 3시부터 정상화된다. 태백선과 영동선은 복구작업을 마무리한 뒤 안전점검을 거쳐, 다음 주 중 열차 운행을 재개할 예정이다.

한편 충북선은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가 심해 9월 이후에야 정상화될 것으로 보인다.

  • 장항선 철도 운행 중단 모습. 사진=연합뉴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8/13 19:26:10 수정시간 : 2020/08/13 19:26:10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