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의원이 12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故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 앞에서 장례위원, 장례절차 등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박원순 서울시장의 영결식이 13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박 시장 장례위원회의 박홍근 공동집행위원장(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2일 오후 2시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이유에 대해 “영결식은 코로나19 방역에 협조하고 소박하게 치른다는 기조하에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13일 오전 7시30분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발인을 한 뒤 서울시청 광장으로 이동, 오전 8시 30분부터 시청 다목적홀에서 온라인 영결식이 진행된다.

다목적홀에는 전국의 시도지사와 서울시 간부, 시민사회 대표 등 100명의 제한된 인원만 들어갈 수 있다.

영결식은 온라인으로 실시간 중계될 예정이며 유튜브 ‘서울시TV’와 ‘TBS’채널을 통해 시청 가능하다.

장례위는 영결식 후 박 시장의 시신을 서울추모공원에서 화장한 뒤 고향인 경남 창녕으로 옮겨 매장하기로 했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12 15:01:37 수정시간 : 2020/07/12 15:01: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