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긴급구호성금3억원추가전달. 광주은행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방계홍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6일 광주광역시청에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과 송종욱 광주은행장,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긴급 구호 성금 3억원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구호금은 광주시청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를 통해 긴급생계비 지원이 필요한 지역의 취약계층과 지역민의 건강보호에 힘쓰고 있는 의료진들, 긴급돌봄지원이 필요한 지역 어린이 등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지금까지 광주은행은 광주광역시와 전라남도에 마스크 각각 3만개와 긴급 구호 성금 각각 1억원, 목포·순천·여수·나주에 각 1000만원을 전달한 바 있으며,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이번 광주광역시에 성금 3억원을 전달한 것에 이어 오는 8일, 전라남도에도 2억원의 성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지역민들의 불안과 지역경기 침체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광주은행은 지역에 닥친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이겨내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며, “우리지역 경제 피해를 최소화하고, 지역 소상공인에게 필요한 자금을 적기에 지원하기 위한 금융지원에 광주은행 전 임직원이 사력을 다할 것이며, 더불어 지역민과 동행하고, 지역과 상생발전 하는 일에 광주·전남 대표은행의 사명감을 가지고 임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방계홍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6 16:12:37 수정시간 : 2020/07/06 16:12:37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