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학년 학생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확진을 받은 대구 북구 경명여고에서 2일 학교 출입이 통제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대구시는 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구 경명여고 3학년 학생 A양이 다닌 학원 관계자와 수강생 등 7명이 추가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방역당국은 확진 판정을 받은 A양이 다닌 대구 중구 연기학원과 학교 관계자 300여명에 대한 검사를 했다.

추가 확진자 중 학생 3명은 각기 다른 학교에 다니는 것으로 확인됐다.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A양은 지난 1일 발열 증상 때문에 등교 하지 않았다. 학교 측은 전교생 등교를 중지하고 원격수업으로 대체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2 21:14:39 수정시간 : 2020/07/02 21:14: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