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임 10주년 맞아 꿈의 오케스트라 지휘자로 언택트 콘서트 펼쳐
  • 꿈의 오케스트라를 지휘하는 곽상욱 오산시장.사진=오산시청 제공
[오산(경기)=데일리한국 심재용 기자] 곽상욱 오산시장이 민선 7기 취임 2주년 및 시장 재임 10년을 맞아 SNS를 통해 ‘오케스트라 지휘자’로 깜짝 데뷔했다.

곽 시장은 민선 7기 시장 취임 2주년인 1일 오산시 청소년으로 구성된 40여명의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 단원들을 지휘해 연주하는 언택트 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번 언택트 콘서트는 오케스트라 단원들이 코로나19로 한 자리에 모일 수 없어, 각자 자신의 자리에서 온라인으로 화면을 보면서 곽 시장의 지휘에 맞춰 연주를 펼쳤다.

연주곡은 청소년들의 귀에 익은 ‘아프리칸심포니’와 ‘아리랑랩소디’로 총 연주시간은 9분 분량이다. 연주 영상은 곽 시장의 페이스북과 유튜브 채널( https://youtu.be/lWIbNN0HiG0 )에서 볼 수 있다.

오산시는 물향기 엘시스테마,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 청소년 기타오케스트라 등 3개 청소년 오케스트라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날 연주한 꿈의 오케스트라 오산은 2014년 처음 구성돼 초중고생 75명이 활동 중이다.

곽 시장은 “코로나19라는 엄중한 상황에서 무더운 날씨에도 땀 흘리며 고생하는 의료진과 공직자, 어려움을 꿋꿋하게 이겨내고 있는 오산 시민들이 우리 청소년들의 음악을 듣고 다소나마 힐링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에앞서 곽 시장은 이날 SNS에 함께 올린 민선 7기 2주년 영상 인사말에서 “시장 재임 10년 동안 끊임없는 도전과 극복을 통해 오산을 대한민국 대표 교육도시로 발전시켰다”면서 “교육기반 AI특화 스마트도시를 새로운 비전으로 세워 남은 2년 동안도 최고의 속도로 달려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기자소개 심재용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6:36:10 수정시간 : 2020/07/01 16:36:10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