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의장“ 여야 떠나 의원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이는 의회 만들겠다”
[진주(경남)=데일리한국 노지철기자] 제8대 진주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미래통합당 이상영(59·재선) 시의원, 부의장에 미래통합당 박금자(67·재선) 시의원이 각각 선출됐다.

제8대 후반기 진주시의회 의장 선거에서 이상영 시의원은 재적의원 21명 가운데 11표를 얻어 의장에 당선됐다. 서정인 의원은 9표, 기권 1표였다.

부의장 선거는 재적의원 21명 가운데 1명 기권으로 10대10 동수여서, 연장자인 박금자 시의원이 부의장에 선출됐다.

이상영 진주시의회 의장은 “의장으로 당선시켜주신 동료 의원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여야를 떠나 의원님들의 작은 소리에도 귀 기울여 소통하고 진정성 있는 의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노지철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1 15:28:47 수정시간 : 2020/07/01 15:28:47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