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은미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5명을 기록했다. 신규 확진자 수가 이틀 만에 30명대로 소폭 올라섰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일 0시 기준 일일 신규 확진환자가 35명으로, 확진자는 총 1만1503명이라고 밝혔다.

최근 신규 확진환자 수는 5월 28일 79명, 5월 29일 58명, 5월 30일 39명, 5월 31일 27명으로 감소했지만, 1일 다시 35명으로 늘었다.

신규 확진자 35명 중 지역에서 발생한 사람이 30명, 해외유입이 5명으로 확인됐다. 지역발생 30명 중 대구가 1명, 인천 18명, 경기 11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검역과정 중 2명이 발생했고 서울에서 1명, 경기 1명, 전남에서 1명이 발생했다.

현재 검사 중인 사람은 2만4058명이며, 공식 사망자는 1명이 추가돼 271명으로 확인됐다. 완치돼 격리해제된 사람은 17명 늘어 총 1만422명으로 집계됐다.

기자소개 정은미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01 10:28:18 수정시간 : 2020/06/01 10:28:18
소비자가 주목한 금융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