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농촌 새뜰마을사업 사업비 25억원 투입
[진주(경남)=데일리한국 노지철기자] 조규일 진주시장은 22일 일반성면 신촌지구 농촌 새뜰마을 사업대상지를 방문하여 현장 점검을 벌였다.

시에 따르면 일반성면 신촌지구 농촌 새뜰마을 사업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2020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에 선정돼 총 2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이다.

이날 조규일 시장은 “첫 농촌 새뜰마을 사업을 통해 낙후된 농촌마을이 새로운 모습으로 변모돼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진주시 관계자는 “주민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고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기본 및 실시설계를 동시에 진행해 내년 초에는 사업을 착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노지철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2 14:25:28 수정시간 : 2020/05/22 14:25:28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