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왕기춘.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의경 기자]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유도 은메달리스트 왕기춘(32)씨가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구속됐다.

3일 대구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왕씨는 지난 1일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대구경찰청은 지난달 16일 대구 수성경찰서에 왕씨에 대한 고소장이 접수되면서 수사에 나섰다.

경찰은 추가 수사를 진행한 뒤 다음 주 중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한편, 왕씨는 지난 2009년 경기도 용인시의 한 나이트클럽에서 20대 여성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된 바 있다.

기자소개 김의경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03 11:46:11 수정시간 : 2020/05/03 11:46:11
금융 아름다운 동행 온라인판로 확대하는 유통업계 스타트업&유통 상생협력 차별화된 혁신적 성장전략 기업 증권사 대표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