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산 차단과 지역경제 살리기 추가경정 예산 2389억원 증액 확정
  • 제287회 긴급임시회. 광주광역시의회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방계홍 기자] 광주광역시의회(의장 김동찬)는 27일 오후 3시 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제287회 긴급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어 2020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과 기금운용변경계획안을 의결하고 2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임시회에서 의결한 추가경정예산 총 규모는 본예산 대비 2389억 원 증액된 5조 9512억 원으로, 이 중 일반회계는 2387억원 증액된 4조 8059억원이며, 특별회계는 2억원 증액된 1조 1453억원이다.

추가경정예산에 편성된 주요 세부사업으로는 가계긴급생계비 지원, 지역고용대응등 특별지원 등 긴급 민생안정 2개 사업 1090억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융자지원, 고용유지지원금 사용자부담금 지원, 중소기업공제사업기금 등 소상공인·중소제조업 지원 5개 사업 306억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아동양육 한시지원,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코로나 의료기관 손실보상 등 긴급 재난복지 6개 사업 853억원,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 음압병실 확충, 보건소 선별진료소 장비지원등 방역및 코로나19 확산 차단 6개사업 50억원이다.

또한, 광주광역시에서 운영 중인 재난관리기금 450억원, 재해구호기금 150억 원 및 재정안정화기금 150억원 등 총 750억원의 재원을 지역경제 활력과 조속한 시민생활 안정에 편성하기 위한 2020년도 제1회 기금운용변경계획안을 원안가결 하였다.

김동찬 의장은 “녹록치 않은 시의 재정여건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사태로 인한 지역경제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어렵게 마련한 추경예산이니 만큼, 신속하고 효과적인 집행으로 시민의 고통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집행부를 독려하는 등 총력을 다해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방계홍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17:15:22 수정시간 : 2020/03/27 17:15:22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