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ㅇ참배모습. 광주보훈청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방계홍 기자] 광주지방보훈청(청장 하유성)에서는 제5회 서해수호의 날(3.27)을 맞이하여 27일 오전 10시, 문성중학교 내 ‘서정우 하사 흉상’ 앞에서 서해수호 3대 사건 중 하나인 연평도 포격도발로 전사한 문성중 출신의 고 서정우 하사를 추모하는 참배행사를 가졌다.

서정우 하사는 2010년 11월 23일 북한의 연평도 포격 도발 사건 당시 휴가를 가기 위해 연평도 부두 선착장에서 배를 기다리던 중 북한의 연평도 포격이 시작되자 부대로 복귀하던 중 적의 포탄 파편에 맞아 전사했다.

정부에서는 서정우 하사의 투철한 군인정신을 기려 2010년 11월 30일 화랑무공훈장을 추서했다.

기자소개 방계홍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7 16:04:34 수정시간 : 2020/03/27 16:04:34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