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제공=신안군
[신안(전남)=데일리한국 방석정 기자]신안군 압해읍 기독교연합회(회장 박진성 목사)에서는 26일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에 동참하고자 신안군 사회복지재단을 통해 200만원 상당의 기부금품을 지정 기탁 하였다.

압해읍 기독교연합회를 대표하여 박진성 목사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교회도 주일 예배를 중단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며 “최근 무안ㆍ목포지역 확진자가 발생하여 더욱 긴장의 끈을 늦출 수가 없는 현실이라며, 하나님의 은혜’로 이 역경을 슬기롭게 잘 이겨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기부금품을 전달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박운기 압해읍장은 “사랑 나눔 실천에 감사드리며, 이러한 따뜻한 마음이 코로나19를 극복 하는데 큰 힘과 위로가 될 것”이라며 고마움을 표시했다.

기자소개 방석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6 16:57:18 수정시간 : 2020/03/26 16:57:18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