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선주조의 주력 제품 대선소주가 ‘2020 대한민국주류대상’ 소주 17도 미만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사진=대선주조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대선주조는 ‘2020 대한민국주류대상’에서 주력 제품 대선소주로 소주 17도 미만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고 26일 밝혔다.

대선주조는 지난 2017년부터 4년 연속 대한민국주류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주최 측은 대선소주의 변함없이 깔끔하고 부드러운 맛이 4년 연속 대상 수상의 주된 이유라고 설명했다.

대선주조가 지난 2017년 1월 출시한 대선소주는 숙취에 탁월한 벌꿀이 함유돼 숙취가 없고 천연단백질 감미료 토마틴이 첨가돼 풍미가 높다. 여기에 장기 숙성된 증류식소주 원액을 최적의 비율로 블렌딩해 깔끔하고 깊은 맛을 더했다. 무엇보다 대선주조 산하연구소가 개발해 특허를 취득한 ‘원적외선 숙성공법’으로 제조되어 부드러운 목 넘김을 구현했다.

그 결과 출시 초기부터 ‘숙취 없는 소주’로 입소문을 타며 SNS상에서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대선소주는 출시 3년도 되지 않아 누적 판매 3억병을 돌파하는 쾌거를 이뤘다. 지역 소주 제품 중에서 드물게 괄목할만한 성과를 기록한 대선소주는 지역민들뿐 아니라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들도 반드시 찾는 지역 대표 제품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조우현 대선주조 대표는 “대선소주가 4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최고 브랜드로 입지를 굳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대상의 이름에 걸맞게 고객 여러분께 최고 품질의 소주를 제공할 것을 약속드리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6 12:55:40 수정시간 : 2020/02/26 12:55:40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