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수요일인 오늘(12일)은 전국이 포근한 가운데 하루 종일 비가 내리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오늘은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전국이 차차 흐려지고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와 전남 해안는 전날(11일) 늦은 오후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했으며, 오늘 새벽에는 충청도와 남부지방으로 확대되겠다. 이어 오전에는 그밖에 전국으로 퍼졌다가. 내일(13일)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다.

전국 예상 강수량은 지역은 10~30mm로 예보됐다. 다만 남해안, 지리산부근, 제주도에는 30~80mm의 많은 비가 예보됐다. 제주도 산지에도 150mm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겠다. 서해5도는 5~10mm의 비가 오겠다.

특히 오늘 0시부터 오후 3시 사이 제주도 산지에는 천둥·번개와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비가 쏟아지겠다. 그 밖의 제주도와 남해안 지역,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20mm의 폭우가 예보됐다.

기온은 평년보다 높은 대체로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오늘 아침 기온은 평년보다 6~10도, 낮 기온은 3~7도가량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12일 아침 기온은 0~10도(평년 -9~1도), 낮 기온은 7~15도(평년 4~10도)가 전망됐다.

지역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8도, 춘천 8도, 강릉 11도, 대전 11도, 세종 10도, 광주 13도, 대구 12도, 부산 14도, 울산 14도, 제주 17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경기북부에서 '나쁨' 수준을 보이겠으며, 그 밖의 권역은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2 01:00:15 수정시간 : 2020/02/12 01:00:15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