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회일반
  • 질병관리본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무증상 감염 가능성 없다”
  • 기자김진수 기자 kim89@hankooki.com 승인시간승인 2020.01.29 16:03
“메르스 및 사스와 같은 ‘코로나바이러스’로 무증상 전파력 없어”
  • 박혜경 중앙방역대책본부총괄팀장이 29일 오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국내 발생 현황 경과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김진수 기자] 질병관리본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무증상 감염 가능성을 일축했다.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 총괄팀장은 29일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 브리핑룸에서 "WHO 문건 어디에도 ‘무증상 감염이나 무증상자가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고 명시된 곳이 없다“고 밝혔다.

박 팀장은 “무증상 감염에 대해서는 아직 중국 내에서도 과학적인 근거를 제시하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박 팀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 MERS)나 사스(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 SARS)와 같은 계열이기 때문에 전형적인 특성에서 크게 벗어나지는 않을 것이다. 일반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는 무증상 감염을 보이지 않으며 증상이 없는 경우 전파력도 없다”고 덧붙였다.

박 팀장은 “다만 이번 유행이 완전히 종식된 후 여러 가지 과학적 근거와 그동안 축적된 자료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돼야 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진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29 16:03:42 수정시간 : 2020/01/29 16:03:42
=2019 결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