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5일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어달동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로 4명이 심정지, 5명이 중경상을 입는 피해가 발생했다.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정하영 기자] 25일 강원 동해시의 한 펜션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해 투숙객 4명이 숨졌다.

이날 오후 7시 46분께 강원 동해시 묵호진동의 2층 펜션에서 가스 폭발 사고가 발생해 9명의 사상자가 났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사고 직후 펜션 투숙객 7명과 행인 2명 등 9명이 중경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사고로 펜션 투숙객 7명 중 4명이 사망하고 3명이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현장을 지나던 행인 2명도 경상을 입었다.

소방당국은 사고 이후 신고를 받고 출동해 20여분 만에 화재를 진화했다.

이날 사고는 펜션 투숙객 7명이 대형버너로 고기를 구워 먹다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현재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기자소개 정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25 23:01:01 수정시간 : 2020/01/25 23:01:01
=2019 결산 선택! 2020suv 에너지녹색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