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NK부산은행은 지난 14일 부산은행 연수원에서 지역아동센터의 초등학생 140명을 초청해 ‘희망을 잇는 릴레이 금융교육’ 캠프를 열었다. 사진=부산은행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윤나리 기자] BNK부산은행은 지난 14일 부산은행 연수원에서 지역아동센터의 초등학생 140명을 초청해 ‘희망을 잇는 릴레이 금융교육’ 캠프를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이 교육은 부산은행과 부산지역내 지역아동센터 10개소가 협약을 맺고 지역 사회취약계층 및 다문화가정 초등·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다양한 금융교육을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부산은행은 이번 금융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에게 모델 점포에서 직접 통장개설, 입금, 출금 등 은행 업무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기자소개 윤나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15 18:21:35 수정시간 : 2020/01/15 18:21:35
SNS 소비자가 뽑은 2020 올해의 차